(주)기술과창조
  • Home
  • 고객지원
  • 일반 자료실

일반 자료실





전기 설비 점검으로 축사 화재‧정전 피해 막아야

페이지 정보

작성자 기술과창조 댓글 0건 조회 31회 작성일 21-08-15 00:24

본문

전기 설비 점검으로 축사 화재정전 피해 막아야

-매주 전기 안전 점검정전 경보기자가 발전기 설치 필요-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전기 사용량이 많은 여름철축사의 전기 설비를 미리 점검해 화재와 정전 피해에 대비해줄 것을 당부했다.

무더운 날씨에 전기 사용량이 폭증하면 전기합선 및 누전으로 인한 화재와 정전 사고 발생 위험이 높아진다실제로 전기 요인으로 인해 발생하는 화재는 7월과 8월에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전기요인 화재 발생이 가장 많은 월(2019년 8: 987, 2020년 7: 861)

* 2020년 축사(계사우사돈사화재로 인한 피해액: 26,014백만 원

 

  전기 합선이나 누전으로 인한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축사에 설치된 전기 시설을 점검하고 낡은 콘센트플러그 등을 교체해야 한다.

축사 안팎의 전선 피복 상태와 누전 차단기 작동 여부를 확인하고전선과 전기기구 주변 먼지나 거미줄을 주기적으로 제거한다.

전기 배전반전기 구동 장치 등 연결 부위에 결함이나 과부하가 발생하면 이상고온이 발생화재 원인이 될 수 있다열화상 카메라를 이용하면전기배선의 위험 요소를 손쉽게 점검할 수 있다.

 

  정전 시 즉각적인 대응을 위해 휴대전화로 정전 발생을 알려주는 경보기를 설치하고자가발전기 등을 미리 확보한다.

무창식 축사의 경우정전으로 환기 및 냉방 장치가 멈추면 짧은 시간에 내부 온도가 급격히 올라 고온 스트레스로 인한 폐사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신속하게 대응하는 것이 중요하다농장에 필요한 전력을 사전에 파악해 용량에 맞는 자가발전기를 준비하고발전기 상태와 유류량을 주 1회 이상 점검한다.

발전기 용량 부족 시 환기 시설 등 필수 장비 위주로 가동시켜 열과 유해가스를 신속하게 배출해야 한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축산환경과 유동조 과장은 화재 발생 시 축사 건물뿐만 아니라 가축도 함께 피해를 받기 때문에 주기적으로 전기 설비를 점검해 피해를 예방해야 한다.”라고 전했다.

육계를 키우는 서은경 농장주(전북 김제시)는 가축 사육에 꼭 필요한 급이급수환기 장치 등이 대부분 전기로 작동되기 때문에 전기 점검을 철저히 하는 것이 가축의 안전을 지키는 길이다.”라고 강조했다.

 

 

<문의처 농촌진흥청 축산환경과 하태환 농업연구사, 063-238-7406>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상단으로 가기